세계일보

검색

“성능 탁월, 디자인 합격”…링·워치 ‘쌍두마차’로 달린다 [이동수는 이동중]

, 세계뉴스룸 , 이동수는 이동중

입력 : 2024-07-10 22:03:00 수정 : 2024-07-11 18:22:1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삼성 언팩 신제품 갤럭시 링·워치 울트라 써보니
링·워치 조합해 ‘올웨이즈 모니터링’ 숙원 달성
링, 편한 착용감에 최대 7일 사용…수면 측정 특화
워치7, 최종당화산물 측정·수면무호흡 기능 탑재
워치 울트라, 시그니처 원형 화면에 쿠션 디자인

삼성전자는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한 ‘갤럭시 언팩 2024’에서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으로의 도약을 예고했다. 자사 첫 스마트 반지 ‘갤럭시 링’, 건강 지표 모니터링 기능이 대폭 향상된 스마트워치 ‘갤럭시 워치7·워치 울트라’가 결합해 디지털 헬스케어의 가장 중요한 요소인 ‘올웨이즈(항시) 모니터링’을 구현해서다.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갤럭시 언팩 2024’에서 삼성전자가 공개한 갤럭시 링(왼쪽부터), 갤럭시 워치7, 갤럭시 워치 울트라 모습. 삼성전자 제공

언팩 행사장에서 만난 링과 워치7, 워치 울트라는 최첨단 센서를 탑재해 삼성전자가 내놓은 역대 기기 중 가장 강력한 웨어러블 경험을 선사했다. 노태문 삼성전자 모바일(MX)사업부장 사장은 “완전히 새로워진 건강 관리를 경험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갤럭시 링은 한 번 충전으로 최대 7일간 사용 가능해 사용자의 건강 상태를 24시간 밀착 관리할 수 있다. 매일 아침 기상 후 전날 밤 수면 중 움직임, 잠들기까지 걸린 시간, 수면 중 심박수와 호흡수 등 수면의 질에 관한 정보를 상세하게 제공했다. 

 

수면, 활동, 수면 중 심박수와 심박 변이도를 바탕으로 산출된 ‘에너지 점수’는 삼성전자의 ‘비밀병기’다. 사용자의 종합적인 건강 점수로, 건강이 일상에 미치는 신체적·정신적 영향을 파악하고 컨디션을 관리할 수 있도록 도울 전망이다.

삼성전자 관계자가 갤럭시 링을 착용한 채 ‘손가락 맞대기’(더블 핀치) 제스처를 실행해 링과 연결된 스마트폰 카메라로 사진을 찍고 있다. 파리=이동수 기자
갤럭시 워치7 40㎜ 그린(왼쪽부터), 크림, 실버 모습. 삼성전자 제공

갤럭시 링은 스마트폰 제어 용도로도 사용된다. 링을 착용한 뒤 ‘손가락 맞대기’(더블 핀치) 제스처를 실행하면 링과 연결된 스마트폰 카메라로 사진을 찍거나 알람을 끌 수 있다.

 

워치7과 워치 울트라엔 전작보다 업그레이드된 ‘바이오액티브 센서’가 탑재되면서 기존엔 측정할 수 없었던 건강 지표들이 확인 가능해졌다.

 

워치 시리즈 중 최초로 측정되는 ‘최종당화산물(AGEs) 지표’는 건강 상태를 파악하는 핵심 정보가 될 것으로 보인다. 최종당화산물은 사용자의 생물학적 노화 과정을 반영하는 지표로, 평상시 식단과 생활 습관의 영향을 크게 받는다. 워치7과 워치 울트라는 센서를 통해 피부에 축적된 최종당화산물을 측정할 수 있다.

갤럭시 워치 울트라 작동 모습. 파리=이동수 기자

‘수면 무호흡 기능’도 워치 시리즈 최초로 탑재됐다. 센서를 통해 수면 중 혈중 산소포화도(SpO2)를 측정하고, 그 값이 무호흡·저호흡으로 변화되는 패턴을 분석해 사용자에게 증상 여부를 알려준다. 수면 무호흡 기능은 앞서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업계 최초의 기술로 인정받은 ‘드 노보’ 승인을 받았다.

 

‘버벅 워치’라는 오명도 이제 깨끗이 씻어낼 것으로 보인다. 워치 시리즈 최초로 3나노 프로세서가 탑재되면서 전작 대비 중앙처리장치(CPU) 속도가 약 3배 빨라지고 소모 전류 효율도 30%가량 개선됐다. ‘이중 주파수 위치추적장치(GPS)’는 복잡한 도심 환경에서도 더 정확한 위치 추적을 가능하게 할 전망이다.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갤럭시 언팩 2024’에서 공개한 신제품 모습. 파리=이동수 기자

항상 착용해야 하는 웨어러블 기기 특성상 디자인은 제품 선택에 결정적인 요소로 작용한다. 링과 워치7, 워치 울트라는 내구성과 외관을 동시에 만족시키는 디자인으로 합격점이 예상된다.

 

링은 티타늄 5등급 마감 처리와 오목한 외관이 적용됐고, 워치 울트라는 워치 시리즈의 시그니처 원형 디자인에 사각 형태의 새로운 쿠션 디자인이 더해졌다.

 

‘이동 중’은 핑계고, 기자가 직접 체험한 모든 것을 씁니다.

파리=이동수 기자 d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
  • 장나라 '반가운 손인사'